• 북마크
톡하고

일본

[사회,문화,여행] (일본반응) 몰디브에서 스노클링하던 여성, 갑자기 상어에게 물려...

본문

원문 기사

https://news.yahoo.co.jp/articles/2aa5488733f391385197b850f469e2dcb0cae263 


제목: "천국과 가장 가까운 섬" 몰디브에서 스노클링하던 여성, 갑자기 상어에게 물려 초승달 모양 자국 선명하게... 원인은 너무 가까워서?


b7d7a8b613f94c2130d115f24e077f1a_1681965806_0202.png
 

"천국에서 가장 가까운 섬" 몰디브의 스노클링 명소에서 바다 속을 우아하게 헤엄치는 한 여성에게 일어난 공포의 순간.... 사베로 씨는 곧바로 인근 보트로 돌아와 가벼운 부상을 입었다고 한다. 이 지역에서는 수영 중 상어를 만나는 것은 흔한 일이지만, 미국 언론에 따르면 너무 가까이 다가갔기 때문에 물렸을 가능성이 있다고 한다.


-----------------------------------------------------------------


mnb*****

最近SNSでサメやシャチの側で泳ぐ人たちの動画をよく見るが、何を考えているのか?と思う。今。大人しくても突然襲いかかるのが野生の動物。ある程度の知性は有るとしても、自制が働いているとは思えない。その動物を分かったつもりで近づくものでは無い。しかも理性の有る筈の大人が・・。


(최근 SNS에서 상어나 고래 옆에서 수영하는 사람들의 영상을 자주 보는데,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 라는 생각이 든다. 지금. 얌전히 있다가도 갑자기 달려드는 것이 야생동물이다. 어느 정도 지능이 있다고 해도 자제력이 작동하고 있는 것 같지 않다. 그 동물을 안다고 생각하고 접근하는 것이 아니다. 더군다나 이성이 있어야 할 어른이....)


fur***** 

大人しい種類のサメでも、自分の近くに大きな生物が寄ってきたら反射的に攻撃するんでしょうに。 顔や首を嚙まれなくてラッキーでしたね・・。 自然相手に絶対安全なんてあり得ない。 


(아무리 온순한 종류의 상어라도 자기 근처에 큰 생물이 다가오면 반사적으로 공격하는 것 같아요. 얼굴이나 목을 물지 않은 게 다행이네요.... 자연에 절대 안전이란 있을 수 없는 것 같아요.)


sin***** 

なぜサメと戯れる必要があるのかな? 少なくともサメは高度には理解してないし、ペットではない。 被害者には気の毒だか、サメも殺される運命にあるかもしれない。 野生生物とは一定の距離を開ける必要があると思う。 


(왜 상어와 다툴 필요가 있는가? 적어도 상어는 고도로 이해하지 못하고, 애완동물이 아니다. 피해자가 불쌍하거나 상어도 죽임을 당할 운명에 처해 있을지도 모른다. 야생 동물과는 일정한 거리를 두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mug***** 

サメが襲ったのではなく、人間がサメの領域に侵入して威嚇されたが正解では? 本気で襲われたら、楽勝で食い殺されてる。 歯型だけで済んだのは、サメに感謝ですね。 動画だと、明らかにサメに接触してる。 人間が自分の土地に動物が侵入したら、対処するでしょ。同じことです。 


(상어가 공격한 것이 아니라 인간이 상어의 영역에 침입해 위협을 가한 것이 맞다. 진짜로 공격받으면 쉽게 잡아먹혀서 죽는다. 이빨만 남기고 간 건 상어 덕분이다. 동영상으로 보면 분명히 상어와 접촉하고 있다. 인간도 자기 땅에 동물이 침입하면 대처하는 것과 마찬가지이다.)


rop***** 

写真から視ますと比較的大人しい『ウバザメ』か『シロワニ』の小さい個体ではないかと思います。但し大人しいと言っても野生動物ですから常に危険を孕んでいる訳です。野生のイルカやジンベイザメと一緒に泳ぐ画像や映像を以前よく眼にしましたが、常に命の危険と背中合わせですからそれを決して忘れてはいけないと痛感します。そうなれば他人の人に迷惑をかけてしまう事になり、自分が全く予期しない結末を迎える事になるのです。 


(사진으로 보면 비교적 온순한 '바다상어'나 '백상아리'의 작은 개체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다만, 순하다고 해도 야생동물이기 때문에 항상 위험을 내포하고 있는 것이죠. 예전에 야생 돌고래나 고래상어와 함께 수영하는 사진이나 영상을 자주 보았는데, 항상 생명의 위험과 맞닿아 있기 때문에 절대 잊어서는 안 된다는 것을 뼈저리게 느낍니다. 그렇게 되면 다른 사람에게 피해를 주게 되고, 자신이 전혀 예상치 못한 결말을 맞이하게 되는 것이죠.)


labTak 

まったく違う話だと思います。サメはあいさつ程度に嚙んだだけです。いわゆる「甘噛み」かもしれません。もしもサメが襲う気があれば、女性の左肩は無くなっていたいたはずです。噛み跡ていどですんだなら、これはいわゆる挨拶ですね。サメはミネラルとリン酸でできたとても硬い皮膚をしています。信じられないかもしれませんが、乾いたサメ皮にはナイフも立たちません。ナイフの方を心配するくらいです。そういう生き物同士がこれくらいの嚙み合ったところで、彼らには何の歯形も残らないでしょう。記事は間違っています。襲ったのではありません。サメの近くでダイビングする人も、それくらいの覚悟は持ちましょう。 


(전혀 다른 이야기인 것 같아요. 상어는 인사 정도만 물었을 뿐입니다. 이른바 '살짝 물기'일지도 모릅니다. 만약 상어가 공격할 마음이 있었다면 여성의 왼쪽 어깨가 없어졌을 겁니다. 만약 물린 자국이라면 이것은 소위 인사치레라고 할 수 있겠네요. 상어는 미네랄과 인산으로 이루어진 매우 단단한 피부를 가지고 있습니다. 믿기 어렵겠지만, 마른 상어 가죽에는 칼도 들어가지 않아요. 오히려 칼이 더 걱정스러울 정도죠. 그런 생물들끼리 이 정도 싸움을 하면 이빨 자국이 하나도 남지 않을 것이에요. 기사가 잘못되었습니다. 상어가 공격한 것이 아닙니다. 상어 근처에서 다이빙을 하는 사람들도 그 정도는 각오를 해야 합니다.)


shi***** 

モルディブと言うと昔は空港がある島近辺の小さい島にリゾートがいくつか ある程度でそんな危ない魚いなかったけど、 調べて見たら最近は遠い外洋の環礁にまで豪華リゾートが出来てる。 ホテル周りにいる魚も種類が違うのかもしれない。 命があってよかった。 


(몰디브라고 하면 예전에는 공항이 있는 섬 근처의 작은 섬에 리조트가 몇 개 있었어요. 어느 정도 그런 위험한 물고기가 없었지만, 알아보니 요즘은 먼 외해의 환초까지 고급 리조트가 들어섰다고 해요. 호텔 주변에 있는 물고기의 종류가 달라졌을지도 모르겠네요. 살아서 다행입니다.)


zbb*****

サメからしたら、そこで暮らしているだけ 

きっと本気出したら人間なんか簡単にズタズタにできるはず これは、言葉が話せないサメから人間への警告であり、お願いなんでしょうね サメを怖がらせることなく、人間に被害が出ないよう共存してほしいです


(상어 입장에서는 그저 그곳에 사는 것뿐이다. 분명 본심을 드러내면 인간 따위는 쉽게 갈가리 찢어 버릴 수 있을 터. 이것은 말을 할 수 없는 상어가 인간에게 보내는 경고이자 부탁이겠지? 상어를 겁주지 않고, 인간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공존했으면 좋겠다.)


len***** 

映画「シャークウォーター」の制作者ロブ・スチュアートは、人と鮫を一緒に撮影するために何か月もかけて彼らの生活圏に溶け込み、鮫の信頼を得てから撮影に臨んだ、とありました。鮫にはものすごい社会性があり、とても魅力的な生き物であることが、よくわかった映画でした。 


(영화 '샤크워터'의 제작자 롭 스튜어트는 사람과 상어를 함께 촬영하기 위해 몇 달 동안 상어의 생활권에 녹아들어 상어의 신뢰를 얻은 후 촬영에 임했다고 한다. 상어는 엄청난 사회성을 가지고 있고, 매우 매력적인 생물이라는 것을 잘 알 수 있는 영화였다.)


eve***** 

普段は温厚な生き物だって身の危険を感じれば攻撃してくるのによくサメに近づけるなあ。背後から近づいてくる奴なんて敵だと判断するでしょ。臆病な生き物だと驚いて攻撃してくることもあるし。野生動物を相手にしてるって自覚は持たないと。 歯形が付くって事はジンベエザメみたいにプランクトンを食べてる酒類とは違って肉食なんだろうし、死ななくて良かったですね。 


(평소에는 온순한 생물이라도 신변의 위험을 느끼면 공격하는데 잘도 상어에게 접근하네요. 뒤에서 접근하는 놈은 적이라고 판단하는 거죠. 겁이 많은 동물이라 깜짝 놀라서 공격해 올 수도 있고요. 야생동물을 상대한다는 자각이 있어야 해요. 이빨이 있다는 건 고래상어처럼 플랑크톤을 먹는 주류와 달리 육식동물인 것 같고, 죽지 않아서 다행이네요.)


hiz***** 

噛まれた傷みましたが、痛々しさはありますが、 サメにとっては甘噛程度でしょうね。 本気だったら肉ごとゴッソリ持っていかれて、なくなっていたと思います。 


(물려서 상처가 났지만, 아픔이 있긴 하지만, 상어에겐 그냥 살짝 물기 정도일 거예요. 진심이었다면 몸을 통째로 가져가서 없어졌을 거예요.)


---------------------------------------------------------------------------------------


상어에게 물리고 팔 한 쪽이 없어지지 않은 게 정말 다행이네요...


0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80 건 - 1 페이지
제목
레벨 루나 507 0 0 2023.06.09
레벨 루나 395 0 0 2023.06.07
레벨 뚜비두밥 210 0 0 2023.06.07
레벨 루나 177 0 0 2023.06.06
레벨 루나 206 0 0 2023.06.05
레벨 뚜비두밥 218 0 0 2023.06.05
레벨 뚜비두밥 194 0 0 2023.06.05
레벨 뚜비두밥 212 0 0 2023.06.05
레벨 루나 203 0 0 2023.06.04
레벨 루나 280 0 0 2023.06.04
레벨 뚜비두밥 275 0 0 2023.06.03
레벨 뚜비두밥 256 0 0 2023.06.03
레벨 뚜비두밥 205 0 0 2023.06.02
레벨 루나 190 0 0 2023.06.02
레벨 루나 183 0 0 2023.06.02
레벨 뚜비두밥 196 0 0 2023.06.02
레벨 뚜비두밥 233 0 0 2023.06.01
레벨 루나 196 0 0 2023.06.01
레벨 루나 204 0 0 2023.06.01
레벨 뚜비두밥 193 0 0 2023.05.31
레벨 뚜비두밥 271 0 0 2023.05.31
레벨 루나 174 0 0 2023.05.30
레벨 뚜비두밥 197 0 0 2023.05.28
레벨 뚜비두밥 176 0 0 2023.05.28
레벨 루나 247 0 0 2023.05.27
레벨 루나 211 0 0 2023.05.27
레벨 뚜비두밥 247 1 0 2023.05.27
레벨 뚜비두밥 206 0 0 2023.05.27
레벨 루나 219 0 0 2023.05.27
레벨 루나 205 0 0 2023.05.26
레벨 루나 197 0 0 2023.05.26
레벨 뚜비두밥 215 0 0 2023.05.26
레벨 뚜비두밥 216 0 0 2023.05.25
레벨 루나 195 0 0 2023.05.25
레벨 루나 217 0 0 2023.05.25
레벨 루나 173 0 0 2023.05.25
레벨 뚜비두밥 196 0 0 2023.05.24
레벨 뚜비두밥 210 0 0 2023.05.24
레벨 루나 199 0 0 2023.05.24
레벨 루나 185 0 0 2023.05.23
레벨 뚜비두밥 216 0 0 2023.05.23
레벨 루나 229 0 0 2023.05.22
레벨 루나 203 0 0 2023.05.22
레벨 뚜비두밥 207 0 0 2023.05.22
레벨 뚜비두밥 180 0 0 2023.05.19
레벨 뚜비두밥 210 0 0 2023.05.19
레벨 루나 170 0 0 2023.05.19
레벨 루나 189 0 0 2023.05.19
레벨 뚜비두밥 168 0 0 2023.05.18
레벨 뚜비두밥 207 0 0 2023.05.16